대메뉴로 건너뛰기 본문으로 건너뛰기

  • 대구콘서트하우스
  • 상주예술단체
  • 대구시립교향악단
  • 교향악단소개
  •  
  •  
  • 글자확대
  • 글자축소
  • 인쇄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DAEGU SYMPHONY OCHESTRA '정제된 음색', '폭넓은 레퍼토리' 문화의 도시 대구가 자랑하는 국내 정상의 오케스트라 대구시립교향악단!

대한민국의 문화예술 도시 대구를 대표하는 예술단체인 대구시립교향악단은 1964년 창단되어 반세기의 역사와 전통을 자랑한다. 창단 이래 지금까지 새로운 기획과 다양한 레퍼토리로 실험적인 무대를 시도하는 등 폭넓은 음악 세계를 선보이며, 대한민국 클래식 음악 발전을 주도하고 있다. 클래식 음악의 저변 확대를 위해 정통 클래식 음악을 레퍼토리로 한 ‘정기연주회’와 ‘특별기획연주회’, 클래식 창작음악 발전을 위한 ‘뉴 사운드 오브 대구’, 공연장을 벗어나 관객들에게 찾아가는 음악회인 ‘시민행복콘서트’, 지역 클래식 음악계 유망주 발굴과 육성을 위한 ‘청소년 협주곡의 밤’ 및 ‘대학생 협주곡의 밤’ 등 연간 다채로운 공연으로 관객들과 만나고 있다.

대구시립교향악단은 2010년 3월 <2011대구세계육상선수권대회> 홍보를 위한 일본 도쿄와 오사카 공연을 시작으로 2011년 10월, 일본 도쿄에서 개최된 <아시아오케스트라위크2011> 개막 공연에 한국 대표로 공식 초청받아 현지 관객들로부터 뜨거운 환호와 호평을 받았다. 또 2015년 5월에는 대구의 문화 사절단으로 자매결연 도시인 일본 히로시마를 방문, ‘대구의 날’ 및 ‘한․일 국교정상화 50주년 기념사업’의 일환으로 앙상블 및 오케스트라 연주 등 수준 높은 무대를 선보이고 돌아왔다. 2016년 독일, 체코, 오스트리아까지 유럽 3개국 투어를 성공적으로 마친 대구시립교향악단은 세계로 뻗어나가는 오케스트라로 발돋움하여, 대구를 넘어 대한민국 문화브랜드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이 밖에도 서울 예술의전당 교향악축제를 비롯한 타시도의 음악제와 교류 음악회 등에 지속적으로 초청받고 있다.

2013년 11월 재개관한 대한민국 클래식 전문홀인 대구콘서트하우스에 상주하고 있는 대구시립교향악단은 2014년 4월, 카라얀의 계보를 잇는 세계적인 지휘자 줄리안 코바체프를 제10대 음악감독 겸 상임지휘자로 맞이하여 우수한 실력의 단원들과 최고의 지휘자가 만들어내는 아름다운 하모니로 관객들에게 고품격 클래식 음악을 선사하고 있다.

 

  • 만족도 조사
  • 현재 페이지의 내용과 사용편의성에 대해서 만족하십니까?
  • 매우만족
  • 만족
  • 보통
  • 불만
  • 매우불만
  • 자료담당자 : 대구콘서트하우스 / 담당자 / 053)250-1400